시청자미디어센터 첼로 브라더스

레슨 2달만에 울며 겨자먹기로  '반짝반짝 작은 별'을 시작했다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1 첼로 기획관리팀 김주현 / 사진, 기획관리팀 강아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2첼로 나 돌배군 / 사진, 기획관리팀 강아영>


'돌배의 시학 > 내 마음의 첼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운대 센텀에서  (0) 2008.09.10
책 읽어주는 여자  (0) 2008.08.28
Across The Universe - being for the benefit of Mr. Kite  (0) 2008.03.29
첼로 브라더스  (0) 2008.03.17
첼로를 배우는 이유  (0) 2008.01.15
장한나 첼로연주 동영상  (0) 2008.01.14
Posted by 노마드 따따와 철따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