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청자미디어센터 첼로 브라더스

레슨 2달만에 울며 겨자먹기로  '반짝반짝 작은 별'을 시작했다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1 첼로 기획관리팀 김주현 / 사진, 기획관리팀 강아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2첼로 나 돌배군 / 사진, 기획관리팀 강아영>


'돌배의 시학 > 내 마음의 첼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운대 센텀에서  (0) 2008.09.10
책 읽어주는 여자  (0) 2008.08.28
Across The Universe - being for the benefit of Mr. Kite  (0) 2008.03.29
첼로 브라더스  (0) 2008.03.17
첼로를 배우는 이유  (0) 2008.01.15
장한나 첼로연주 동영상  (0) 2008.01.14
Posted by 노마드 따따와 철따구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